대구 최대 의료기기업체 ㈜메가젠임플란트 제2공장 설립 업무협약


입력날짜 : 2022. 09.14. 16:35

사진제공=대구시청
[DBS동아방송]보도국=홍준표 대구시장과 ㈜메가젠임플란트 박광범 대표는 14일 대구시청 산격청사에서 메가젠임플란트 세천 제2공장 설립을 위한 투자협약을 체결한다.

2002년 설립된 대구 최대 의료기기업체 메가젠임플란트(이하 메가젠)는 국내뿐만 아니라 유럽, 미국 등 세계 100여 개국에 임플란트와 각종 의료기기를 수출하고 있으며, 2011년 수출 1천만 달러를 기록한 이래 2021년에는 수출 1억 달러를 달성하는 등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고 있다.

메가젠은 치과병의원에서 사용하는 유닛체어와 치과용 의료기기의 체계적인 생산 및 AI기반 관리 시스템 구축을 위해 이번 투자를 결정했으며, 현재 임플란트를 생산하고 있는 성서5차산업단지 내 본사 인근 부지 11,893㎡에 240억 원을 투자해 제2공장을 설립할 계획이다.

특히 고객사의 급증하는 수요에 적극 대응하고, 국내외 유닛체어 시장에서의 빠른 점유율 확대를 위해 올해 9월 조기 착공해 내년 1월부터 본격 가동할 예정이다.

대구시는 지난 2009년부터 지역 내 치과산업 육성을 위해 관련 업체의 연구개발과 마케팅 등을 꾸준히 지원해 왔다.

대구시의 적극적인 정책 지원을 바탕으로 메가젠은 그동안 혁신적인 제품 개발을 통해 치료 솔루션을 만들어 갈 수 있었고, 이번에 제2공장 신설 투자까지 이뤄지게 됐다.

메가젠의 이번 투자로 치과산업 관련 중소기업의 동반성장에도 큰 효과가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으며, 신설 투자를 통해 구축될 메가젠의 디지털 덴티스트리 플랫폼을 통해 기존 치과분야에 사용된 기술 및 산업 융합을 이뤄 관련 산업의 활성화와 신규 투자를 이끌어낼 것으로 기대된다.

메가젠임플란트 박광범 대표는 "임플란트를 중심으로 보다 다양한 덴탈 의료기기 제품을 생산하고자 제2공장 투자를 결정했으며, 매출의 70%가 항공물류인 만큼 대구경북통합신공항 건설이 완료되면 물류비가 크게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인 투자를 통해 지역을 대표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메가젠임플란트의 제2공장 신설 투자를 진심으로 환영하고, 최단시간 내 공장 준공이 이뤄질 수 있도록 원스톱기업투자센터를 통해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며 "나아가 메가젠이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의료기기업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정책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석봉길 기자


이 기사는 동아방송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dbstv.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