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한의약진흥원, 중국·일본 환자 유치 지원
맞춤 지원프로그램 운영, 5월 6일까지 참여 의료기관 모집


입력날짜 : 2022. 04.27. 16:17

사진제공=한국한의약진흥원
[DBS동아방송]보도국=한국한의약진흥원(원장 정창현)은 중국·일본 환자 유치를 위해 국가별 맞춤 지원프로그램에 참여할 의료기관을 모집한다.

진흥원은 선정된 의료기관에 ▲진료·서비스 매뉴얼 개발 및 교육 ▲중점질환 진료를 위한 홍보 및 역량 강화 컨설팅 ▲통역 코디네이터 지원 ▲의료기관 홍보영상 제작 등을 지원한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관은 국가별 중점질환 5개 중 1~2개 질환을 신청할 수 있으며 동일 질환에 대해서는 2개국 모두 지원받을 수 있다.

국가별 중점질환은 ▲일본 ①체질진단 ②여성질환 ③비만 ④항노화(피부미용) ⑤면역 향상, ▲중국 ①체질진단 ②여성질환 ③비만 ④근골격계 통증치료 ⑤피부질환(아토피 피부염 등)이다.

신청기간은 5월 6일까지며 신청방법과 지원사항 등 자세한 내용은 진흥원 홈페이지(www.nikom.or.kr) 알림마당-공지사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정창현 한국한의약진흥원장은 "진흥원은 '위드코로나' 시대에 맞춰 외국인 환자 유치시장의 조기회복을 목표로 다양한 한의약 세계화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면서 "앞으로 한의약 해외진출과 외국인 환자 유치 활성화를 위한 국가별 맞춤 지원 프로그램을 더욱 확대할 것"이라고 밝혔다.

/석재길 기자


이 기사는 동아방송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dbstv.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