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주향교, 추계 석전대제 봉행


입력날짜 : 2021. 09.17. 14:05

사진제공=성주군청
[DBS동아방송]보도국=성주군(군수 이병환)은 2021년 추계 석전대제를 지난 16일 오전 10시 성주향교 대성전에서 봉행했다.

석전대제는 음력 2월, 8월 상정일(上丁日)에 공자를 모시는 사당인 문묘에서 지내는 제사로, 기관단체장 및 유림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이병환 성주군수가 초헌관으로 참석해 선성·선사(先聖·先師)를 추모하고, 김경호 성주군의회 의장이 아헌관으로 그 뒤를 이어 지역의 번영과 군민의 안녕을 기원했다.

코로나19로 인해 기존 150여 명이 모였던 행사를 50여 명으로 축소하고, 발열체크 등 철처한 방역지침을 준수하는 가운데 진행했다.

이병환 성주군수는 "석전대제는 우리가 지속적으로 전승·발전시켜 나가야 할 소중한 무형유산이며, 더욱이 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시기에 우리 군민들의 염원과 안녕을 기릴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경건한 마음으로 제에 임했다.

/남정우 기자


이 기사는 동아방송 인터넷 홈페이지(http://www.dbstv.co.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