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11월 29일(화)
 

다시 함께 걷다! 2022 수성못페스티벌


입력날짜 : 2022. 09.19. 14:50

사진제공=수성구청
[DBS동아방송]보도국=▲시민과 예술인의 축제, '수성못페스티벌'
(재)수성문화재단(이사장 김대권 수성구청장)이 9월 23일부터 25일까지 3일간 수성못일대에서 수성못페스티벌을 개최한다.

올해 축제는 '다시 함께 걷다'라는 주제로 길었던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에게 위로와 응원의 메시지를 전달하고자 휴식과 힐링을 선사할 축제 프로그램이 준비돼 있다.

▲매일 저녁 음악이 흐르는 도심 속 축제
축제 첫날인 9월 23일에는 축제의 개막을 축하하기 위해 70인조의 코리안팝스오케스트라와 대구에서 활발히 활동 중인 성악가들이 출연해 수성못의 아름다운 분수를 배경으로 인기차트 OST시리즈와 영화 음악, 교향곡으로 품격 있는 '수상음악회'를 선보인다.

9월 24일에는 상화동산 무대에서 미스터트롯 이찬원, 국악인 오정해, 수성구홍보대사인 박규리가 영남국악관현악단과 함께 대중들의 심금을 울릴 예정이다.

마지막날인 일요일 오후 5시에는 수상무대에서 국악인 민정민의 사회로 미스트롯의 정미애와 조선판스타 출신 감성소리꾼 박성우의 퓨전국악 콘서트가 진행되며, 저녁 8시 상화동산 무대에서 수성못페스티벌 주제공연과 함께 아름다운 음악불꽃쇼를 즐길 수 있다.

▲천여명의 시민과 예술인들이 함께 부르는 대합창
9월 25일 축제 마지막날 진행되는 주제공연은 '다시 함께 걷다'의 의미를 담아 코로나19 이후 지치고 힘든 시간을 보낸 시민들에게 보내는 위로와 공감, 새로운 전진의 내용을 담고 있다.

수성구여성합창단, 수성청소년오케스트라, TBC수성아트피아소년소녀합창단 그리고 수성구주민으로 구성된 수성하모니 합창단 등 시민과 예술인 1000여 명이 함께 만들어 가는 무대로 대규모의 오케스트라 연주와 현대 무용, 시민 대합창으로 하나돼 함께 위로와 희망의 노래를 부른다.

이번 주제공연에는 경산시립교향악단과 경산시립합창단이 참여해 지난해 수성구와 경산시가 맺은 상생발전 협약 중 문화교류 활성화의 결실을 맺는다.

▲시민의 곁에 다가온 예술가, 아트로드×들안예술마을
수성못페스티벌 기간 동안 수성못 남편산책로에는 새로운 예술의 거리가 꾸며진다.

수성구에서 새롭게 조성하고 있는 들안예술마을과의 콜라보로 수성못과 들안길 골목골목에 숨어있는 20여개의 힙한 공방과 갤러리들이 수성못으로 시민들을 찾아 나간다.

가죽, 자수, 목공, 도예, 캔들, 플라워, 그림 등 숨겨진 원석과 같은 공방의 예술가들이 직접 만든 작품을 선보이고 구경나온 시민들이 체험도 할 수 있는 아트로드가 마련돼 있다.

▲현장의 감동이 살아있는 거리예술가들의 공연
수성못페스티벌은 지난 2017년부터 전국에서 활동하는 거리예술가들이 찾는 무대로 떠올랐다.

올해 거리예술공연은 지난해 공모로 선정됐지만 코로나19로 축제가 취소 됨에 따라 무대에 서지 못했던 공연팀들에게 다시 한 번 관객들에게 선보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한다.

총 9편의 공연으로 서커스, 넌버벌포퍼먼스, 매직쇼, 난타 등 다양한 장르로 국내는 물론 해외무대에서 실력을 인정받는 거리예술가들이 3일 동안 남편 버스킹무대에서 시민들에게 현장감 있는 공연을 선사할 것이다.

▲금수저를 잡아라! 로드 레스토랑과 들안길 옥외 야(夜)식당
맛의 거리 들안길에서는 9월 24일 하루 동안 푸드페스티벌이 펼쳐진다.

들안길을 대표하는 40여개 식당들이 대표 메뉴를 들고 나와 600미터, 6차선 도로 위 로드레스토랑에 내놓으며 전통 한식에서부터 세계 요리, 퓨전 요리 등 맛의 향연이 펼쳐진다.

특히 올해는 들안길의 프롬나드 조성으로 확장된 인도와 식당의 주차장을 활용한 옥외 야(夜)식당이 13군데 식당에서 23시까지 운영된다.

매년 폭발적인 반응을 얻고 있는 '금수저를 잡아라!'를 비롯해 '들안길 가요제', 'OX 퀴즈쇼', '도전 푸드파이터', '수제막걸리만들기' 등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다양한 즐길 거리도 준비했다.

들안길푸드페스티벌은 들안길삼거리부터 상동지구대네거리까지 6차선 도로를 막고 진행되는데 24일 자정부터 25일 새벽 4시까지 교통이 통제된다.

▲'시민과 함께', '예술과 함께', '수성못과 함께'
이 외에도 세 가지 테마를 지정해 물멍, 하늘 멍으로 온전한 쉼을 제공하는 '피크닉 놀이터', 다양한 상품이 걸린 '스탬프 릴레이 이벤트', 시민들이 참여할 수 있는 '수성못페 버스킹' 및 '생활예술동아리경연대회 결선' 그리고 청소년들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청소년 동아리 페스티벌', '초·중학교 음악 어울림 마당', '수성못 사생실기대회' 등 다양한 시민 예술 프로그램으로 시민과 함께하는 시민주도형 축제를 선보일 계획이다.

/석봉길 기자




<저작권자ⓒ DBS방송 Dong-A Broadcasting Syste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
방문자 카운터
전체369,349,559명
최대648,096명
어제103,677명
오늘53,419명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충처리인 | 사업제휴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고객센터    
대표전화 : 031)225 - 0890 | 기사제보: 031)225 - 0890 | 팩스: 031)225 -0870 | E-mail:dbs-tv@hanmail.net
제호 : DBS동아방송 | 발행처 : 동아방송주식회사 | 주소 : 16465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매산로 130번길 12, 3층
등록번호 : 경기, 아52302 | 등록일 : 2006.12.13 | 발행인 : 박근출 | 편집인 : 박기출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추선우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동아방송(주)가 보유합니다. 동아방송(주)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복사를 금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