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12월 6일(월)
 

길거리 화상자, 병원 후송 후 사망


입력날짜 : 2008. 01.07. 09:57

7일 0시10분께 대전 중구 선화동 H설비 앞 인도에서 진모씨(55)가 몸에 불이 붙은 채 쓰러져 있는 것을 택시기사 정모씨가 발견, 119에 신고해 병원으로 옮겼으나 40여분만에 숨졌다.

소방서 구급대가 현장에 도착했을 때 택시기사 정씨가 방석으로 진씨의 몸에 붙은 불을 끈 상태였으나, 병원에 도착했을 때는 이미 맥박과 호흡이 고르지 못한 상황이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과 소방서는 정확한 사인을 조사 중이다.




<저작권자ⓒ DBS방송 Dong-A Broadcasting System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기사 목록     프린트 화면     메일로 보내기     뉴스 스크랩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
회사소개 | 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고충처리인 | 사업제휴 | 기사제보 | 광고문의 | 고객센터    
대표전화 : 031)225 - 0890 | 기사제보: 031)225 - 0890 | 팩스: 031)225 -0870 | E-mail:dbs-tv@hanmail.net
제호 : DBS동아방송 | 발행처 : 동아방송주식회사 | 주소 : 16263 경기도 수원시 팔달구 향교로 161, 7층 701호 (우림빌딩)
등록번호 : 경기, 아52302 | 등록일 : 2006.12.13 | 발행인 : 박근출 | 편집인 : 박기출 | 청소년 보호책임자 : 추선우
본 사이트에 게재된 모든 기사의 판권은 동아방송(주)가 보유합니다. 동아방송(주)의 사전허가 없이는 기사와 사진의 무단 전재, 복사를 금합니다.